떼제의 모임

연락과 신청

떼제 방문을 계획하시면 아직 세부적인 것이 확정되지 않았더라도 우선 신청서를 이용하여 저희와 연락하십시오. 이렇게 하시면 많은 분들의 문의를 받는 저희가 질문에 답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신청서를 처음 작성하실 때 받으시는 로그인 정보는 나중에 여러분이 직접 참가자 명단을 수정, 첨가, 삭제하거나 아예 참가 신청을 취소하는 데 필요합니다.

>>> 신청서 양식 [https://register.taize.fr/entryPoint.xhtml?meeting=1&language=4]

다음은 많이 물어보는 질문에 대한 답입니다:

첫 신청서를 작성하기 전에

참가자 한사람씩 따로 신청서를 작성해야 하는가?

아닙니다. 젊은이, 성인, 가족 등 모두를 한 신청서에 쓸 수 있습니다.

참가 예정자를 아직 다 알지 못하는데요...

괜찮습니다. 첫 신청서에는 최소 1명만 써도 됩니다. 신청 양식 마지막 페이지에 참가 예정자 수를 적는 난이 있습니다.

연락처(contact details)에는 무엇을 적어야 합니까?

저희들이 연락를 주고 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단 한 분의 이메일, 전화, 우편 주소가 필요합니다. 모든 연락은 적으신 이메일 주소로 보냅니다.

나와 함께 떼제에 가는 사람들에 대해서는 무엇을 알려 드려야 합니까?

이름과 성(Surname) 그리고 출생 연월일.

우리 그룹의 일부는 도착 및 출발 날짜가 다른데요...

그룹이 반드시 같이 여행을 해야 할 필요는 없지만 1장의 신청서에는 도착 및 출발일이 같은 사람들만을 담을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도착이나 출발일이 다른 사람들은 따로 신청서를 쓰셔야 합니다.

내 신청서의 사본을 가질 수 있습니까?

신청서 마지막 페이지에는 직접 작성하신 신청서를 표 양식의 사본으로 인쇄할 수 있는 기능 표시가 있습니다. :

저는 단체를 인솔해서 가는데 신청서에 적은 것 이외의 것도 표시가 된 다른 명단이 필요한데요...

명단 두 개를 계속 수정하는 것이 피곤한 만큼 이런 방법이 있겠습니다:
신청서를 작성하시다 보면 참가자 각자에 해당하는 Organiser’s notes 난을 보실 수 있습니다. 회비 납부, 여권 번호, 보험 번호 등 필요한 내용을 여기다 적어 놓으십시오.
위의 응답에 언급된 표 파일을 인쇄하면 이 난에 적은 정보가 다 실려 있을 것입니다.

신청서 수정

신청서의 명단 첨가 혹은 삭제, 날짜 변경, 신청 취소

첫 신청서에 로그인 [http://register.taize.fr] 하여 수정하십시오. 미리 작성한 신청서를 수정하기 위해서는 절대로 새 신청서를 작성하지 마십시오.

이미 작성하신 첫 신청서를 볼 수 없을 때는 떼제의 접수 팀 에 연락해서 도움을 받으십시오. 그럴 때는 신청코드를 이중 꺾쇠괄호 안에 표시해서 이메일 제목칸에 표시해 주십시오.

떼제의 접수 팀에게 물어볼 것이 있는데요.

가능하면 신청서에 로그인해서 그것을 이용하여 연락해 주십시오. 보통의 이메일을 보내야할 때는 반드시 신청코드를 꺾쇠 괄호에 담아서 제목칸에 표시해 주십시오.

문제들

신청서를 작성했는데 로그인 정보를 받지 못했습니다.

첫 신청서를 작성하고 몇 시간이 지나서도 로그인 정보가 담긴 자동 이메일 응답을 받지 못하셨다면 다음의 경우에 해당합니다.
- 이메일은 발송되었는데 당신의 컴퓨터 시스템이나 메일 서버가 그 메일을 스팸으로 분류했습니다.. 스팸 폴더를 확인하시고 taize.fr 을 안전 발송인 friendly sender로 해 주십시오!
- 아마 당신의 이메일 주소를 적을 때 실수가 있었습니다.

필요하면 이메일로 접수 팀 에 연락해서 로그인 정보를 보내달라고 하십시오.

기술적인 문제로 신청서를 작성할 수 없습니다.

그럴 때는 웹마스터에게 연락해 주십시오.

떼제의 모임에 대해 물어볼 것이 있지만 모임 신청을 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그러면 여기로 연락하십시오.

Printed from: http://www.taize.fr/ko_article5761.html - 22 August 2019
Copyright © 2019 - Ateliers et Presses de Taizé, Taizé Community, 71250 France